강남레깅스룸 후기

이틀전에 간단히 레깅스룸다녀온후기다..
일행과 소주 각1병 정도씩 뿌시고~
출발해서 선릉역에 도착하니 밤12시 정도 되는때!
원래 찾던 지명이 있었으나, 그날 지명이 출근안해서 없단다..
그래서 태희부장님께 물었죠. 괜찮은 언니있을까요??
인아라고 새로운 23살짜리 제대로된 꼬맹이가 하나
들어왔다고 추천을 해주시네요~ㅋ
다행히 추천받은 아가씨 들어와서 초이스하니
인아라는 언니가 옆에 앉았다..와…너무이쁘다… 잠시지명을 까먹게만드는..
일행도 파트너를 만족스럽게 생각하는것 같았다..
후에 얘기로는 , 자기 말로는 자신도 룸 등 많이 다녔지만 수질+마인드 종합적으로는
오늘이 가장 만족도가 높았다고 이야기 한다..ㅎ
사실 나도 레깅스룸은 세번째 밖에 안된다.. 셔츠는 좀 다녔지만서두
시스루룩으로 갈아입을 때도 섹시하고 너무 좋았다..
스킨쉽하면서 내가 짓궂게 농담했는데 다 받아주니 미안하더구만..
그냥 야부리까고 스킨쉽하면서 술한잔 먹는데는 여기가 좋은 것 같다..ㅋㅋ
더블잇는데는 너무 언니들도 붕뜨고 내옆에 꼭 붙어있는 맛이없어서 싫다..
가끔 2차까지 있었으면..하는생각은 있지만 또 없는게 매력인거같기도..?^^
물론 이런데도 자주 오다보면 기회가 올때가 있을수도 있겠지.
이런맛에 레깅스룸 다니는게 아닌가싶다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